"여기 삽니다" 김해 아파트 민원 폭주

포인트랭킹
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여기 삽니다" 김해 아파트 민원 폭주

인터넷7 0 11999

"밀양 성폭행 가해자, 여기 삽니다"… 김해 아파트 민원 폭주

"밀양 성폭행 가해자, 여기 삽니다"… 김해 아파트 민원 폭주 

한 유튜버가 지난 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밀양 집단 성폭행 사건의 12번째 가해자라며 남성의 신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캡처

'밀양 여중생 집단 성폭행 사건' 가해자로 지목된 한 남성의 신상 정보가 유튜브에서 확산하면서 그가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진 한 아파트 입주민들이 애꿎은 피해를 입고 있다. 유튜버들의 도 넘은 사적 제재로 엉뚱한 피해자가 속출한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12일 한 부동산 빅데이터 플랫폼 사이트에 따르면 밀양 사건 가해자로 지목된 A씨가 거주한다는 경남 김해시의 한 아파트 이름이 검색어 1위에 올랐다. 해당 아파트명은 한 유튜버가 9일 A씨를 밀양 사건 가해자로 추정된다며 그의 신상 정보를 공개한 직후 실시간 검색어로 등장했다.

이 유튜버는 A씨의 이름과 직업, 휴대전화 번호, 아내 사진 등을 노출했다. 특히 A씨가 사는 아파트 이름도 구체적으로 공개했다. 누리꾼들은 이를 통해 아파트 호수는 물론 등기부등본을 통해 근저당 현황까지 찾아냈다.

논란이 일면서 해당 아파트 커뮤니티에는 민원이 폭주했다. "코너에 몰리면 돌발행동 할 지 모르니 주민들 조심해라" "아파트는 좋은데 짐승 한 마리가 문제다. 입주자대표회의나 관리사무소는 대책 수립해달라" "악마같은 놈이 본성 숨기고 멀쩡한 사람 속에 숨어있다니 무섭다" "여기가 밀양사건 범죄자 은둔지가 맞냐. 이 동네가 무서워진다" 등의 댓글이 이어졌다.

입주민들도 피해를 호소했다. 입주민들은 "이제 무서워서 누가 여기로 이사가겠냐" "아파트 가격 떨어지기 전에 추방해야한다" "딸 가진 부모는 이 아파트 쳐다도 안 보겠다" "가해자가 맞는지 확인도 안 되는데, 집값 다 떨어지게 생겼다" 등 우려했다.

해당 아파트 관리사무소장은 본보에 "아파트 이름이 알려진 날 외부 항의 전화가 많이 왔고, 일부 입주민들도 불안한 마음에 문의가 많았다"며 아파트 명칭이 알려지고 악성 댓글이 달리는 데 대해 입주자대표회의에서 조만간 경찰에 도움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0 Comments
제목